STORY

제 1막 (2017~2019)
나무놀보의 시작


포천시 동교동.

그곳이 나무놀보들의 

첫 보금자리였어

시작은 그 흔한 전설들처럼

햇빛 한 줌 들지 않는 창고에서

그렇게 시작하였지


어린이들을 대상으로

일확천금을 꿈꾸었으나

세상 어디 그리 호락호락 만만하던가

말도 안되는 컨텐츠•••

깊은 한숨과 되돌이표의 무한반복!


중요한 건 눈높이,

유아들과 어린이들의 눈높이를 맞춘다는것

참, 어렵더라!


지난한 좌충우돌 속에서 느낀 

중요한 한 가지는

녀석들과 눈높이를 맞춘다는 것은

허리를 한껏 구부려 얼굴을 마주하고

시작해야 한다는 것

때론 바닥에 배 깔고 엎드려 그녀석들이 하듯이 땅바닥 손장난을 따라 하는 것에서

출발해야 한다는 사실

힘빼고

거품빼고

구역질나는 거드름빼고•••

제 2막 (2020~2021)
어린이목공학교의 시작


유아들 뿐 아니라

정말 어디로 튈지 모를 어린이들의

상상력은 어떨까

그녀석들에게

진짜 톱과 망치를 쥐어 준다면 어떨까?

일반적인 생각처럼 정말

위험! 할까?


하지만 몇 년 동안 지켜 본 녀석들은

어른만큼 할 수 없는게 아니라

어른보다 조금 늦을 뿐이었어

위험한 상황을 때론 

우리보다 먼저 인지했고

더디지만 자신들의 상상을 현실화시키는데

주저하거나 먼저 주눅들지 않았지

한 뼘씩 커가는 그 녀석들의 자신감에

번번히 감탄하며 했던 한 마디,

그게~~ 정말~~ 가능하구나!

제 3막(2021~현재)
더 새로운 환경으로의 이전



이사때문에 한 달 이상 쉬어야 한다는 말에

어느 녀석이 물었어

이사 안가면 안되느냐고


그래 왜 이사 가느냐고?

해보니까

너희들에게

기계들과 분리된 안전한 목공환경을 제공하고 싶었고

본드 마르는 잠깐 동안이라도

너희들의 꿈을 그리는 큼직한 칠판을 만들어

주고 싶었어

목공끝난 후 먼지 묻은 손을 씻을 수 있는

키작은 세면대도 꼭 갖추고 싶었어

그리고 너희들을 데리고 오신 어머니나 아버지께 편히 쉬며 커피 한 잔과

하늘 한 번 볼 수 있는 잠깐의 휴식을 선물하고 싶었어

그뿐이야•••

그런데

교실 아니 놀이터를 여러개 만든 건 

목공의 즐거움을 

또 내가 꿈꾸는 것들이 실제로 만들어지는

벅찬 감동을 더 많은 친구들이 경험하길 바래서야


아, 그래 

덕분에 대장놀보 주머니도 좀 넉넉해 지게•••



그런데 나무놀보는

이게 모두 신나는 어린이 세상을 위한

시작이라는 거야

네 녀석들이 더 신나게 놀고 꿈꾸며

그걸 실현하려 애쓰는 그런 세상을 위하여

더 노력 해 갈 꺼야

한 발 한 발•••


어디,

두고보라구!

CHARACTER


대장놀보 도웅민

목조형작가



나무놀보 도송현

나무놀이전문가



+ 더 많아질 나무놀보 식구들

STORY

제 1 막


나무놀보의 시작


포천시 동교동.

그곳이 나무놀보들의 

첫 보금자리였어

시작은 그 흔한 전설들처럼

햇빛 한 줌 들지 않는 창고에서

그렇게 시작하였지


어린이들을 대상으로

일확천금을 꿈꾸었으나

세상 어디 그리 호락호락 만만하던가

말도 안되는 컨텐츠•••

깊은 한숨과 되돌이표의 무한반복!


중요한 건 눈높이,

유아들과 어린이들의 눈높이를 맞춘다는것

참, 어렵더라!


지난한 좌충우돌 속에서 느낀 

중요한 한 가지는

녀석들과 눈높이를 맞춘다는 것은

허리를 한껏 구부려 얼굴을 마주하고

시작해야 한다는 것

때론 바닥에 배 깔고 엎드려 그녀석들이 하듯이 땅바닥 손장난을 따라 하는 것에서

출발해야 한다는 사실

힘빼고

거품빼고

구역질나는 거드름빼고•••

제 2 막 


어린이목공학교의 시작


유아들 뿐 아니라

정말 어디로 튈지 모를 어린이들의

상상력은 어떨까

그녀석들에게

진짜 톱과 망치를 쥐어 준다면 어떨까?

일반적인 생각처럼 정말

위험! 할까?


하지만 몇 년 동안 지켜 본 녀석들은

어른만큼 할 수 없는게 아니라

어른보다 조금 늦을 뿐이었어

위험한 상황을 때론 

우리보다 먼저 인지했고

더디지만 자신들의 상상을 현실화시키는데

주저하거나 먼저 주눅들지 않았지

한 뼘씩 커가는 그 녀석들의 자신감에

번번히 감탄하며 했던 한 마디,

그게~~ 정말~~ 가능하구나!

제 3 막 


더 새로운 환경으로 이전


이사때문에 한 달 이상 쉬어야 한다는 말에

어느 녀석이 물었어

이사 안가면 안되느냐고


그래 왜 이사 가느냐고?

해보니까

너희들에게

기계들과 분리된 안전한 목공환경을 제공하고 싶었고

본드 마르는 잠깐 동안이라도

너희들의 꿈을 그리는 큼직한 칠판을 만들어

주고 싶었어

목공끝난 후 먼지 묻은 손을 씻을 수 있는

키작은 세면대도 꼭 갖추고 싶었어

그리고 너희들을 데리고 오신 어머니나 아버지께 편히 쉬며 커피 한 잔과

하늘 한 번 볼 수 있는 잠깐의 휴식을 선물하고 싶었어

그뿐이야•••

그런데

교실 아니 놀이터를 여러개 만든 건 

목공의 즐거움을 

또 내가 꿈꾸는 것들이 실제로 만들어지는

벅찬 감동을 더 많은 친구들이 경험하길 바래서야


아, 그래 

덕분에 대장놀보 주머니도 좀 넉넉해 지게•••



그런데 나무놀보는

이게 모두 신나는 어린이 세상을 위한

시작이라는 거야

네 녀석들이 더 신나게 놀고 꿈꾸며

그걸 실현하려 애쓰는 그런 세상을 위하여

더 노력 해 갈 꺼야

한 발 한 발•••


어디,

두고보라구!

CHARACTER

대장놀보 도웅민

목조형작가


나무놀보 도송현

나무놀이전문가

+ 더 많아질 나무놀보 식구들